Tags Posts tagged with "비만"

비만

0 304

우리는 외모지상주의가 만연한 현대사회에 살고 있습니다.

사회는 통통하거나 비만인 사람들에게 끊임없이 다이어트를 요구하고,

그로 인해 여성들은 점점 말라가고 있죠.

이런 세상에서, 비만인 사람들은 사회의 가장자리로 쉽게 밀려나고 마는데요.

그들을 향한 사람들의 무례한 시선은 공공장소에서도 공공연하게 표출되곤 합니다.

 

맴피스 예술대학 부학장이자 사진작가인 헤일리 모리스(Haley Morris-Cafiro)는

다소 살집이 있는 편이라 평소에 다른 사람들의 시선을 꽤 의식하는 편이었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그녀에게 터닝포인트가 될 만한 사건이 일어나는데요.

 

그 날 그녀는 타임스퀘어 계단에 앉아있었고,

그녀의 뒤에선 한 남자가 여자친구를 향해 포즈를 취하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모리스는 알 수 있었습니다.

그녀가 아무 행동을 취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남자는 사진을 찍는 대신, 그녀를 쳐다보면서 인상을 찌푸리고 있었단 사실을요.

 

 

이 사건은 그녀의 삶을 송두리째 바꿔 놓았고,

이후 그녀는 사람들의 눈을 피하는 대신 의도적으로 자세를 취하기 시작했습니다.

사람들이 자신을 어떻게 쳐다보는지, 그 모습을 제대로 지켜보기라도 하려는 듯 말이죠.

 

모리스는 이어서 한 가지 예술 프로젝트를 진행합니다.

그것은 바로 비만 여성에 대한 사회의 시선을 담는 것이었습니다.

 

 

 

 

 

 

 

 

 

이 프로젝트는 비만인 사람들에 대한 사회의 무례함을 이슈화시키고,

보다 깊은 경각심을 일깨우기 위해 진행되었습니다. 결과는 어땠을까요?

긍정적인 반응이 다수였지만, 부정적이거나 혹은 더 나아가 모욕적인 반응도 있었습니다.

그 중에는 그녀에게 다이어트나 화장을 해보지 않겠냐고 말하는 사람도 있었습니다.

 

하지만 그녀는 이렇게 말합니다.

“전 사람들이 저를 어떻게 생각하는 지 상관없습니다. 전 제 몸을 사랑하거든요.”

 

 

 

우리 중 어느 누구에게도 남의 신체에 간섭할 권리는 없습니다.

혹시, 우리도 무의식 중에 누군가에게 무례한 시선을 던지지는 않았을까요?

한 번쯤 생각해 볼 필요가 있을 듯합니다.

 

<라잌스>

0 1173

여성들에게는 다른 사람의 손이 살짝 닿기만 해도 화들짝 놀라게 되는 부위가 있습니다. 바로 뱃살인데요.

운동을 하고, 멍이 들 때까지 꼬집어 봐도 빠지지 않는 뱃살.

그런데 운동 없이 뱃살을 뺄 수 있는 과학적인 방법이 있다고 합니다.

음식 중심으로 생활 습관을 개선하면 뱃살과 이별할 수 있다는 건데요.

지금부터 운동 없이 뱃살 빼는 방법을 알려드리겠습니다. 올 여름엔 모두 날씬해지세요!

 

http://bit.ly/29iKNsJ

 

1. 잘 자기

지속적인 수면 부족은 호르몬과 신진대사에 영향을 끼칩니다.

잠이 부족하면 신진대사에 문제가 생기고, 배고픔을 잘 느끼게 해 식욕이 늘어납니다.

무엇보다 잘 자는 게 가장 중요하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2. 단백질 섭취

단백질은 체중 감소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영양소입니다.

단백질 섭취를 늘리면 신진대사가 좋아지고 근육량 유지에도 도움이 됩니다.

실제로 신체는 지방이나 탄수화물보다 단백질을 소화시킬 때 보다 많은 칼로리를 소모합니다.

덴마크의 한 연구에 따르면 단백질, 특히 동물성 단백질이 뱃살 증가 위험을 상당히 줄여준다고 합니다.

egg-1364869_1920

 

3. 오메가3

지방 축적을 줄여주고 지방 분해를 돕는 오메가3.

신체에서 생성되지 않는 성분이기 때문에 식품이나 보충제로 섭취해야 합니다.

기본적으로 혈당이 높으면 지방 분해가 어려워지는데요.

National Institute of Health의 연구에 따르면 어류가 혈당 수치를 내려준다고 합니다.

정어리, 연어, 넙치, 아마씨를 즐겨 먹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4. 식이섬유가 풍부한 음식

연구에 따르면 식이섬유와 내장 지방에 직접적인 관련이 있다고 합니다.

10g의 식이섬유를 섭취할 때마다 내장 지방은 3.7%씩 적어진다는 건데요.

식이섬유가 풍부한 음식으로는 귀리, 콩, 아마씨, 블루베리, 샐러리, 사과 등이 있습니다.

 

5. 후추

후추의 피페린 성분은 염증이나 복통을 치료해줍니다.

새로운 연구에 따르면 피페린이 염증을 줄여주고 새로운 지방 세포가 형성되는 것을 막아준다고 하네요.

pepper-630294_1920

6. 견과류

몸에 좋은 지방이 풍부한 견과류는

혈당을 안정시키고 포만감을 줘 체중 조절에 좋은 역할을 합니다.

 

7. 다크 초콜릿

연구에 따르면 적정량의 다크 초콜릿을 섭취할 경우 신체의 전반적인 지방을 줄일 수 있다고 합니다.

심장에 좋은 플라보노이드 성분을 함유하고 있어 항산화제와 항염증 역할을 하는 건데요.

단, 카카오 함유량 70% 이상의 다크 초콜릿에 해당되는 이야기입니다.

chocolate-1312524_1920

 

8. 녹차

녹차는 지방 조직을 줄여주는 카데킨이라는 성분을 함유하고 있어

신진대사를 원활하게 하고 간의 지방 분해 능력을 높여줍니다.

최근 한 연구에 따르면 하루 4~5잔의 녹차를 마시고 25분 운동을 하는 사람들은

녹차를 마시지 않고 운동하는 사람들보다 1kg 정도 체중이 줄었다고 합니다.
<라잌스>

RANDOM POSTS

0 59
강아지, 고양이, 돼지, 소. 우리에게 굉장히 익숙한 동물들입니다. 어쩌면 살면서 접하게 되는 동물의 전부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죠. 하.지.만. 지구에는 약 870만 종의 다양한 생명체들이 숨을 쉬고 있다고 합니다. 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