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s Posts tagged with "미술관"

미술관

0 212
미국 박물관·영국 축구경기장·브라질 삼바축제·일본 도쿄 디즈니랜드 등 셀카봉 반입 금지

 

타인의 도움을 받지 않고도 자신의 얼굴은 물론 단체사진도 찍을 수 있는 ‘셀카봉(Selfie Stick)’은 관광객의 필수품으로 자리잡고 있는데요. 지난해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은 셀카봉을 ‘2014년 최고의 발명품’ 중 하나로 선정하기도 했죠. 그런데 이 셀카봉이 최근 잇따른 관광지 반입금지에 시련을 맞고 있습니다.

우선 워싱턴의 국립미술관을 비롯해 허시혼 미술관과 조각공원, 뉴욕의 메트로폴리탄 박물관, 휴스턴의 파인아트 박물관 등 미국의 주요 박물관에서 셀카봉이 반입 금지 품목에 올랐습니다. 바로 작품 보호와 편안한 관람이 그 이유로 떠올랐습니다. 즉 긴 셀카봉이 전시물을 파손시킬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다른 사람의 고나람을 방해할 수 있다는 우려에서입니다.

뉴욕타임스(NYT)의 보도에 따르면, 미국 주요 도시에서 총 19개의 박물관을 운영하는 세계 최대 박물관 재단인 스미스소니언 측은 “우리가 운영하는 모든 박물관에서 셀카봉 반입을 전면 금지하는 방침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영국의 축구경기장에서도 셀카봉은 찬밥 신세가 되었습니다. 영국의 아스날과 토트넘 홋스퍼는 홈 경기장 내에서의 셀카봉 사용을 금지시켰습니다. 그동안 경기 중 사용 자제를 요청해온 다른 구단들보다 한발 더 강화된 조치를 내린 것입니다.

혼잡한 경기장 내에서 타인에게 큰 불편을 줄 뿐 아니라 막대기 형태의 셀카봉이 자칫 흥분한 관중의 무기로 악용될 위험성이 크다는 이유에서입니다. 이에 따라 경기장 내에서 셀카봉 사용이 발견되는 즉시 압수되고 있다고 합니다. 앞으로는 경기장 내부로 입장할 때 셀카봉 반입을 하지 못하도록 조치하겠다고 하는군요.

머지 않아 영국 프리미어 리크 경기장에서 셀카봉 사용은 전면 금지될 가능성이 높아 보이네요.

마지막으로 브라질의 삼바 축제에서도 셀카봉이 도마에 올랐습니다.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의 카니발 주최측이 카니발 참가자들에게 셀카봉 사용을 금지시켰기 때문인데요. 관중석에서의 사용은 허용되나 퍼레이드 참가자들의 셀카봉 사용은 행사 진행에 방해가 될 수 있다는 이유에서입니다. 이에 축제 참가자들 중 일부는 축제 분위기에 찬물을 끼얹는 조치라며 반발했다고 하는군요.

고객의 안전을 생각해 삼각대 등 촬영 보조 장비의 사용을 금지하고 있는 일본 도쿄의 디즈니랜드도 셀카봉 반입을 금지하고 있습니다.

앞으로 해외여행을 계획할 때는 관광지의 셀카봉 반입이 가능한지부터 알아봐야겠습니다.

<라잌스>

0 1447

셀카를 찍는 모나리자라구요? 여기 미술관과 박물관을 즐기는 새로운 방법이 있어 소개합니다. 바로 ‘셀카 박물관(Museum of Selfies)’ 프로젝트가 그것인데요.

이 ‘셀카 박물관’ 프로젝트는 덴마크 출신 아트 디렉터 올리비아 무스(Olivia Muus)가 기획한 것으로, 내용은 간단합니다. 세계적인 명화 속 인물들 얼굴 앞에 스마트폰을 쥔 팔을 대고 찍은 사진을 모은 것이랍니다. 그런데 사진만 보면 그림 속 인물들이 직접 셀카를 찍고 있는 것처럼 보입니다.?한 술 더 떠 ‘셀카봉’을 이용한 재치있는 작품을 비롯해 다양한 셀카를 연출한 사진들이 재미를 줍니다.

 

By Olivia Muus

By Olivia Muus

By Olivia Muus

By Olivia Muus

By Kunsthalle Bremen

By Kunsthalle Bremen

By @Koenigdeseinfallsreichs
By @Koenigdeseinfallsreichs

 

이러한 작품이 가능한 것은 스마트폰의 절묘한 각도 덕분인데요. 명화 속 인물들의 시선에 따라 스마트폰을 쥔 손의 자세와 각도를 각기 달리해서 촬영했기 때문입니다. 이러한 재치는 셀카를 찍고 있는 듯 위에서 내려 찍은 다양한 조각상의 모습에서 정점에 달합니다.

 

By Louis Garcia?@presidente_garcia

By Louis Garcia?@presidente_garcia

By @kaththenerd

By @kaththenerd

By Basel Historical Museum

By Basel Historical Museum

By @freedomfart

By @freedomfart

 

무스는 친구와 함께 덴마크 코펜하겐에 있는 국립미술관에 갔을 때 심심풀이로 찍은 사진에서 프로젝트가 시작되었다고 밝혔는데요. 작가는 블로그에서 “이렇게 간단한 작업만으로 명화 속 캐릭터를 바꿀 수 있고, 또 그들의 표정에 전혀 새로운 의미를 부여할 수 있는 점이 좋았다”고 말했습니다.

박물관 셀카 프로젝트에 참여한 사진들은 작가의 프로젝트 블로그에서 확인할 수 있어요. 또한 원하는 누구나 프로젝트에 참여 가능한데요. 직접 찍은 박물관 셀카 작품을 올리비아에게 이메일(museumofselfies@gmail.com)로 보내거나 인스타그램에서 #museumofselfies 해시태그를 붙이고 사진을 올리면 됩니다.

 

<라잌스>

RANDOM POSTS

0 76
올 여름을 뜨겁게 달군 화제의 드라마 W를 기억하시나요? 드라마를 본 분들이라면 이 그림이 굉장히 낯익을 텐데요. 따뜻한 감성을 녹여낸 일러스트레이터 '퍼엉'의 작품들입니다. 드라마에서는 퍼엉 작가의 일러스트북 '편안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