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s Posts tagged with "엄마"

엄마

0 113

2017년 1월 30일,
911에 한 통의 전화가 걸려왔습니다.

 

Burning house roof

집에 화재가 났으니
얼른 와서 자신과 어린 딸을 구해달라는 신고 전화였습니다.
소방대원들은 급히 화재가 난 장소로 달려갔지만
신고자는 일산화탄소 중독으로 끝내 사망하고 말았습니다.

화재를 진압하던 소방대원들은 이내 한 가지 사실을 깨닫습니다.
그녀의 딸이 보이지 않았던 것입니다.
소방대원들은 집 안 곳곳을 수색했지만,
그 어디에서도 딸을 발견할 수 없었습니다.

도대체 이게 어떻게 된 일일까요?

 

 


미국 일리노이 주의 한 작은 도시.
셸비(Shelby Ann Carter)는 그곳에 사는 어린 신부였습니다.
곧 있으면 21살이 되는 셸비
2017년 1월, 눈에 넣어도 아프지 않을 사랑스러운 딸 케아나(Keana)를 낳았습니다.

 

셸비는 사랑하는 가족과 함께
더할 나위 없이 행복한 나날을 보내고 있었습니다.
곧 있을 그녀의 생일에도 최고의 하루를 보낼 예정이었죠.
물론 그 누구도 그녀의 생일 바로 전 날
집에 화재가 날 거라곤 상상도 하지 못했습니다.

 

fire flame close up
재빠르게 번져가는 불길 속에서
몸과 정신이 통제를 잃고 우왕좌왕하는 그 순간.

셸비는 오직 딸 케아나만을 생각했습니다.
그리고 아주 놀라운 기지를 발휘하죠.

그녀는 온 힘을 다해 아이의 몸을 카시트에 단단히 묶고
아직 화마가 닿지 않은 창문을 통해 아이를 탈출시켰습니다.


아이를 안전하게 대피시킨 그녀는
그제야 자기 자신을 돌아볼 여유가 생겼고
911에 급히 신고했지만 안타깝게도 목숨을 잃고 말았습니다.

소방대원들은 건물 외벽에서
카시트에 묶인 채 울고 있는 케아나를 발견했고,
다행히 케아나는 무사히 구조되었습니다.

소방대원들은
“왜 그녀가 아기를 먼저 내보내고, 자신도 나오지 않았는지 의문”
이라고 말했지만,
우리는 본능적으로 직감할 수 있습니다.

셸비는 생명의 위협을 느낀 그 순간에
오직 딸을 살리는 것만 생각했을 것이라고.

21살, 아직 자신을 챙기기에도 버거운 어린 나이였지만
셸비는 한 명의 훌륭한 어른이자 엄마였습니다.

그녀의 어린 딸 케아나는 비록 그녀의 얼굴을 기억하진 못하겠지만,
아마 세상의 누구보다도 그녀를 자랑스러워 할 것입니다.

 

 

0 180

이것은 한 여자의
지극히 평범한 이야기입니다.

Cute couple relaxing on couch at home in the living room

부부가 함께 TV를 보고 있습니다.

아내가 말합니다.
“하암~ 피곤해, 이제 자야겠어.”

자러 간다던 아내는
다음날 아침을 준비하기 위해
침실이 아닌 주방으로 향합니다.

Woman washing bowl under sink in kitchen at home

밀린 설거지를 하고 반찬을 만드는 아내.
남편이 마실 주스도 미리 만들어둡니다.

woman with blue t-shirt, smiling while ironing

문득 남편의 구겨진 셔츠가 생각나 반듯하게 다려 둡니다.
떨어질 듯 매달린 단추도 다시 꿰매죠.

여기서 끝이 아닙니다.
아내는 쓰레기통을 비우고
하품과 스트레칭을 하며 침대로 향합니다.

그리고 잠깐 아이들의 방으로 들어가
책상을 정리합니다.

아이의 선생님께 전할 편지도 한 장 씁니다.
아내는 그 모든 일을 마치고서야 샤워를 합니다.

Upset couple not talking to each other after fight at home in the bedroom

남편이 아내를 보고 말합니다.
“자러 간 거 아니었어?”

아내는 “가고 있어”라고 대답하죠.

 

아내는 침실로 가던 중에
강아지에게 물을 주고
현관문이 잘 닫혔는지 확인합니다.

잠들기 전 아이들과 짧은 대화도 나누죠.

 

그제야 방으로 들어간 아내.
다음날 출근할 남편의 옷을 챙겨둡니다.
그리곤 알람을 맞춥니다.

그때쯤 남편이 TV를 끄고 혼잣말을 하죠.
“아, 자러 가야겠다~” 

 

그렇게 남편은 자러 갔지만
아내는 여전히 ‘침실로 가는 중’입니다.

늘상 있는 평범한 이야기 입니다.
이 평범한 이야기,
혹시 알고 계셨나요?

그래서 아내들은 대단합니다.

 

<라잌스>

0 112

어린아이를 돌본 적이 있나요?
아마 1시간도 채 안 돼 두 손 두 발 다 들었을 겁니다. 그만큼 힘드니까요.
그런데 그 어려운 일을 매일 24시간 내내 하는 분들이 있습니다.
바로 ‘엄마’라는 이름의 그녀들인데요.

엄마가 된다는 건 무수한 걱정과 책임을 동시에 짊어지게 되는 일입니다.
로라 이즈미카와(Laura lzumikawa)에게도 육아는 힘든 일이었죠.
그녀는 딸 조이(joey) 출산 후,
스트레스 수치가 급격히 높아졌고 개인적인 시간이 크게 줄었습니다.
아이가 잘 때 함께 잠들지 않으면
단 1시간의 수면 시간도 허락되지 않을 정도였으니까요.

하지만 로라는 잠 대신 ‘즐거운 육아 활동’을 선택했습니다.
출산 전, 로라는 커플이나 결혼식, 가족, 아이들의 사진을 찍는 전문 사진사였는데요.
자신의 사진 기술과 낮잠을 좋아하는 딸의 특성을 이용해 재미있는 아이디어를 떠올린 거죠.
바로 자고 있는 딸에게 코스튬을 입혀 사랑스러운 예술작품을 만들기로 한 겁니다.
그리고 그녀의 작품은 인스타그램에서 큰 인기를 얻게 됩니다.

그럼, 지금부터 그녀가 올린 사랑스런 조이의 모습을 함께 감상하기로 해요!

 

1. 하와이 관광객
출처 : lauraiz님 인스타그램
출처 : lauraiz님 인스타그램

 

2. 사운드 오브 뮤직의 주인공
출처 : lauraiz님 인스타그램
출처 : lauraiz님 인스타그램

 

3. 영화 ‘프린세스 브라이드’의 이니고 몬토야
출처 : lauraiz님 인스타그램
출처 : lauraiz님 인스타그램

 

4. 영화 ‘웨인즈 월드’의 웨인 캠벨
출처 : lauraiz님 인스타그램
출처 : lauraiz님 인스타그램

 

4. 다스베이더와 함께 있는 레아 공주
출처 : lauraiz님 인스타그램
출처 : lauraiz님 인스타그램

 

5. 미드 ‘기묘한 이야기’의 바브
출처 : lauraiz님 인스타그램
출처 : lauraiz님 인스타그램

 

7. 매드맥스의 퓨리로드
출처 : lauraiz님 인스타그램
출처 : lauraiz님 인스타그램

 

8. 미국 밴드 ‘건즈 앤 로지즈’의 슬래쉬
출처 : lauraiz님 인스타그램
출처 : lauraiz님 인스타그램

 

9. 얼굴 없는 가수 시아
출처 : lauraiz님 인스타그램
출처 : lauraiz님 인스타그램

 

10. 춤추는 비욘세
출처 : lauraiz님 인스타그램
출처 : lauraiz님 인스타그램

 

11. 올림픽 수영 금메달리스트
출처 : lauraiz님 인스타그램
출처 : lauraiz님 인스타그램

 

세상에 하나밖에 없는 특별한 육아일기!
이 귀여운 사진들에는 딸을 향한 로라의 사랑이 가득 담겨 있습니다.
우울할 때마다 꺼내보고 싶은 귀여운 사진들로 제대로 힐링하세요~ ^^

 

<라잌스>

0 1168

여러분이 생각하는 ‘엄마’의 이미지는 어떻습니까? ‘엄마’의 전화를 받을 때 당신은 어떻게 달라지나요? 내일부터 볼 수도, 이야기를 나눌 수도 없다고 가정하면 대답이 조금은 달라질까요? ‘엄마’는 없어서는 안 될 소중한 존재이며 가끔 연인보다 더 좋은 둘도 없는 친구가 되어 주기도 합니다. 믿을 수 없으십니까? 누구도 대체할 수 없는 특별한 존재, ‘엄마’가 세상에서 제일 좋은 친구라는 증거들이 바로 여기 있습니다.

 

1. 선물로 당신을 즐겁게 해줘요.

Portrait of mother with her baby opening gift box in white studio

엄마는 당신에 대해 누구보다 잘 알기 때문에 당신이 좋아할만한 것들을 잘 알고 있습니다. 셔츠, 바지, 브라 또는 화장품 세트를 보며 엄마는 당신에게 줄 선물을 준비합니다. 당신이 기뻐하는 모습을 보면서 당신보다 더 기뻐하죠. 그리고 당신이 기뻐하는 모습을 보기 위해 늘 당신에게 잘 어울리는 것들을 찾습니다.

 

2. 아낌없이 조언해줘요.

당신의 곁에 있는 연인이 나쁜 남자 혹은 나쁜 여자라는 생각이 들면 그에 대한 조언을 해줍니다. 그리고 당신은 엄마의 조언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해볼 수 있습니다. 엄마에게 상처나 실망감을 주고 싶지 않기 때문이죠. 엄마는 누구보다 좋은 조언자랍니다.

 

3. 당신의 마음을 읽어요.

자세히 말하지 않아도 엄마는 이미 당신의 마음을 알고 있습니다. 힘들 때면 아무 말 없이 안아주기도 하고, 시험에 떨어졌을 때 아무 말 없이 평소처럼 대해줍니다. 당신이 원하는 게 위로가 아니라 기다림이라는 걸 알고 있기 때문입니다.

 

4. 당신의 이야기에 귀를 기울여요.

Close-up of a little young girl whispering secret into mother's ear at the park

당신이 태어난 그날부터 엄마에게 당신은 세상 가장 소중한 것이 되었습니다. 때문에 바쁠 때도 기꺼이 당신을 위해 시간을 내고 졸리거나 방금 일어났어도 당신의 이야기를 들어줄 수 있습니다.

 

5. 최고의 응원을 보내줘요.

포기하고 싶을 때 엄마는 당신이 힘을 낼 수 있는 모든 말과 행동을 보여줍니다. 당신이 그녀에게 힘이 되는 만큼 그녀 역시 당신에게 응원을 보낼 뿐입니다.

 

6. 늘 용서해줘요.

당신은 때로 못된 말과 행동으로 엄마에게 상처를 줍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엄마는 당신의 잘못을 나무라지 않고 늘 당신을 용서합니다.

 

7. 전화로 안부를 물어요.

집에서 떠나 혼자 살기 시작했을 때 아무도 찾는 사람이 없어 혼자라고 느낀 적이 있나요? 하지만 당신은 혼자가 아닙니다. 늘 당신에게 전화해 밥 먹었냐, 잠은 잘 잤냐, 일은 어떠니, 사람들은 잘 대해주니 등등 궁금한 것들을 물어옵니다. 물론 당신 역시 마찬가지겠죠?

 

8. 의지할 수 있어요.

어떤 일에 도전할 때나 어려움을 만났을 때, 세상이 당신에게 등을 돌린 것만 같을 때도 당신이 의지할 수 있는 편안한 품은 늘 엄마였습니다. 그리고 언제까지나 엄마일 것입니다.

 

9. 이해해줘요.

엄마는 세상 누구보다 당신을 잘 이해해주는 사람입니다. 당신이 가진 생각이나 의견을 이야기하기 전에 엄마는 이미 당신이 하고 싶은 말이 뭔지 알고 있습니다. 당신의 말은 물론 행동, 표정 하나까지 알아채 당신이 필요한 순간에 필요한 말을 해주거나 먹고 싶은 음식을 요리해줍니다.

 

10. 당신의 못된 성격도 참아줘요.

신경질적이거나 욱하는 성격을 가지고 있다고 해도 엄마는 당신을 있는 그대로 사랑해줍니다. 모든 일에 서툴러도 괜찮습니다. 엄마는 당신을 가장 소중한 선물로 생각하니까요.

 

11. 진심으로 걱정해줘요.

Little boy listening to his mother telling him stories

엄마도 가끔 당신이 하고 싶은 일을 말리거나 소리를 지를 때가 있습니다. 당신을 이해하지 못하는 것 같나요? 아닙니다. 당신을 걱정하는 것뿐입니다. 엄마는 매순간 당신이 잘못되지 않기를 바라고 있습니다. 엄마의 마음 속에는 늘 한 가지 생각뿐입니다. 당신이 하는 모든 일이 잘 풀리는 것.

 

12. 세상에서 가장 따뜻하게 안아줘요.

엄마는 포옹을 통해 당신을 격려하고 다시 힘을 불어넣어 줍니다. 엄마는 영원히 당신 인생의 한 부분이자 당신만의 서포터즈이니까요.

 

<라잌스>

RANDOM POSTS

0 203
혹시.. 어두운 장소에만 가면 작아지나요? 어두운 곳이라면 발 디딜 용기조차 내지 못하는 People이라면 지금부터 어둠 공포증 TEST를 시작해보세요. 자, 그럼 마음을 가라앉히고 천천히 스크롤을 내리길 바랍니다. (당신에게 신의 가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