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s Posts tagged with "과로"

과로

323

오후 2시 30분,
집에 돌아온 남편.
이상합니다. 회사에서 업무를 보고 있어야 할 남편인데..

‘해고된 건가?’
헬렌 러셀(Helen Russell)은 문득 걱정이 됐습니다.

Depressed young woman sitting in chair at home

남편은?왜 이렇게?
이른 시간에?
집으로 돌아온 걸까요??

이유는 간단합니다.
덴마크의 평균 근로시간이 유난히 짧은 탓이죠.

 

그녀가 살던 영국에서는
근로시간과 성실함이 비례한다고 생각한 반면,
덴마크는?주당 37시간, 하루 5~6시간 정도의 근로시간을 권장했던 겁니다.

뿐만 아니라 연 평균 최소 35일의 유급 휴가, 유급 육아 휴가,?
자녀 양육을 위한 인센티브, 근무시간 유연제, 재택근무 제도까지!
다양한 복지제도가 마련돼 있는데요.

덕분에?덴마크 사람들의 일 평균 근로시간은
24시간 중 8시간 정도로?굉장히 짧은 편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근로시간이 긴 대부분의 유럽국가나 미국에 비해
생산성이 훨씬 높다고 하네요.

 

근로자를 위한 복지제도가 잘 갖춰진 나라, 덴마크.?
그 뒷면에는 덴마크인들의 높은 국민의식이 자리잡고 있답니다.
지금부터 그들의 모습을 살펴볼게요.

 

 

1. 서로에 대한 믿음

1

일반적으로 노사관계는 서로에 대한 신뢰가 부족합니다.
그러나 덴마크의 경영자들은
근로자들이 어떤 일을 하건 맡은 바 임무를 훌륭히 완수해낼 것이라고 믿습니다.
모든 일의 바탕에 서로에 대한 신뢰가 깔려 있는 거죠.

 

2. 가족이 최우선인 문화

2

덴마크는 일보다 가족에 대한 가치를 더 높이 삽니다.
헬렌 러셀(Helen Russell)의 경험에 따르면
덴마크 사람들은?모든 직원들이 볼 수 있는 디지털 달력을 마련해두고
가족과 관계된 스케줄을 기입할 수 있게 장려한다고 합니다.
서로 배려 받고, 배려할 수 있도록 말이죠.

3. 삶에 대한 존중

3

연구에 따르면
휴가가 사람들의 두뇌를 더 창조적으로 만든다고 합니다.

‘근로자가 행복해야 일을 더 잘할 수 있다.’
누구나 알고 있는 아주 당연한 진실입니다.

그래서 덴마크의 근로자들은 최저 35일의 유급휴가를 보장 받습니다.
일용직부터 높은 연봉을 받는 경영진까지
눈치 보지 않고?모두가 동등하게 정해진 휴가를 사용하죠.

 

━━━━━━━━

‘서로에 대한 믿음’
‘가족이 최우선인 문화’
‘삶에 대한 존중’

덴마크가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3요소입니다.?이것만 봐도
덴마크가 왜 세계에서 가장 행복한 나라인지 이해가 될 것입니다.

그리고 오후 2시 30분의 귀가가
더 이상 이상하게 느껴지지 않죠.

우리나라도
일보다 사람이, 삶이 존중받는 날이 하루 빨리 오길 바라봅니다.

 

<라잌스>

RANDOM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