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s Posts tagged with "공감"

공감

0 258

혹시 당신에게도 언니가 있나요?
그렇다면 오늘의 포스팅에 공감하겠군요

오늘은 자매라면
한 번쯤 꼭 겪는 상황들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 동생의 시점에서 작성하였습니다.

 

1. 아껴둔 옷을 입으려고 할 때

Sisters lying on rug with golden retriever smiling at camera at home in the living room

그 옷은 아마 이미 없어졌을 겁니다.
대충 누가 입고 갔을지는 촉이 오네요.
다른 옷을 입고 약속 장소에 다녀왔더니
역시 생각대로 언니가 그 옷을 입고 집에 들어오네요.
언니의 옷장을 미리 스캔해두어야겠습니다..ㅎ

 

2. 가전 제품이 고장났을 때

Two cute little girls having bath with bubbles in bathtub

컴퓨터, TV 리모컨 등 집안 모든 가전제품이 고장나면
언니는 항상 제일 먼저 저에게 화를 내죠.
제가 뭘 어쨌나요? 어이가 없군요.
하지만 이게 우리의 현실입니다.
(언니가 고장 내고 동생에게 뒤집어 씌우는 건 일상다반사)

 

3. 언니에게 남친이 생겼을 때

Two Young Girls Walking Through Summer Field Carrying Teddy Bear

언니가 남자친구와 통화를 하고 있군요.
하지만 간간히 언니의 비음 섞인 목소리가 들릴 때마다
전신에 소름이 끼칩니다.
도대체 왜 이런 어처구니 없는 대화를 들어야만 하는 걸까요?
남친은 언니의 본 모습을 알고나 있을까요?
만일 알면서도 만나는 거라면…. 콩깍지의 힘은 실로 위대한 것 같군요.

 

4. 같이 쇼핑할 사람이 없을 때

Close-up of two girls smiling

언니가 있어서 좋다고 생각하는 몇 안 되는 순간입니다.
친구들은 다들 약속이 있고, 혼자 쇼핑하기 싫을 땐
언니와 함께 쇼핑을 합니다.
같은 환경에서 자라서 취향이 비슷하기 때문에
나름 만족스러운 쇼핑이 됩니다.
뭐, 가끔 도움이 될 때도 있는 것 같네요.

 

5. 어렸을 때 (1)

Little cute girls with big suitcase and a map on tropical beach

무조건 언니가 입었던 옷을 물려받습니다.
옷 뿐만 아니라, 장난감, 학용품, 가방 등등….
전부 다 물려받았습니다.
간혹 부모님이 새로 사주시긴 하지만
제 옷의 90%는 언니가 입었던 옷들이죠.
외동딸인 친구들이 부럽네요…

 

6. 어렸을 때 (2)

Two Girls Baking In Kitchen

굉장히 사소한 일들로 싸웁니다.
(이건 지금도 마찬가지)
제가 아끼는 인형을 망가트렸다든가
저를 바보라고 놀렸다든가…
그럴 땐 늘 부모님께 일러서
언니가 혼나는 모습을 즐겁게 지켜보던 기억이 납니다^^

 

7. 부모님을 설득해야 할 때

Two Girls Playing In Bath Together

예를 들어서 통금시간을 늘리거나
친구들과의 여행을 위해 외박을 해야만 할 때
서로가 일심동체가 되어 부모님을 설득할 계획을 짭니다.
이 순간 만큼은 전우애<?>가 흘러넘치죠.

 

8. 힘든 일이 생겼을 때

Studio shot of young Hispanic sisters hugging

저에게 힘든 일이 생기면 매일 다투던 언니여도 정말 잘해줍니다.
사실, 언니는 내색하지 않아도 언제나 저의 편이거든요.
(하지만, 감동한 것을 내색하기란 굉장히 창피함.)

 

 

아, 이쯤 되니 알겠군요.
세상에서 ‘나’와 가장 가까운 친구는 바로 ‘자매’ 란 걸 말이죠. ^^
유사품으로는 형제 혹은 남매가 있습니다.
그들 모두 나와 가깝고도 먼 관계임을 그 누구도 부정할 수 없겠죠.

 

<라잌스>

 

한 달에 한 번씩 여성들을 찾아오는 불청객!

바로….

생리입니다.

생리할 때마다 어쩔 수 없이 생기게 되는 웃픈 상황이 많은데요
오늘은 그 상황에 대해 이야기해보도록 하죠.

 

0

생리대를 갈기 위해 생리대를 꺼내는데
주위 친구들이(주로 남자..)
“왜 먹을 거 혼자만 먹냐!” 하면서 자기도 달라고 쫓아옵니다..

“아니… 저 눈치없는 친구가^-^…?”

 

 

Young woman sneezes on a sofa

생리 중 기침이나 재채기를 할 때,
폭풍으로 흘러나옵니다… ‘헉!’
(+)샜을까 봐 눈치 보는 것은 덤

 

 

Frowning businesswoman with back ache standing in office

의자에 앉아있다가 일어나면 바지에 묻었을까 봐
엄청 신경 쓰입니다.

그리고 꼭 옆에 있는 친구에게 하는 말!

(엉덩이를 들이밀며)
“야, 묻었어?”

 

 

3

항상 중요한 약속이나 여행 날,
생리 기간이랑 겹치네요^^
어찌 이리도 나의 스케줄을 잘 아는지..
사람이라면 명치 어퍼컷 감!

 

 

Blonde student whispering to her friend against white background

친한 친구들끼리는 생리 주기도 비슷해집니다.
왜 그런 걸까요?
아직도 미스터리입니다.

 

 

5
잘 때 똑바로 누워 자는 건
상상할 수도 없는 일입니다~..
잘 때 주르륵~ 흘러내리는 감각이 과히 압권이죠.

 

 

6
샤워 후 수건으로 몸을 닦을 때,
수건에 묻을까 봐 굉장히 조심해서 닦습니다.
하지만 화장실에 걸려있는 수건이
흰 수건이면 스트레스 +100득템하게 되죠.

 

 

Multiple collage of a beautiful young woman with different expressions

생리할 때 조울증 환자가 된 듯한 기분이 듭니다.
사소한 일에도 짜증이 나고 우울하거든요
세상 모든 것들이 나에게 시비를 거는 느낌입니다.

하지만 생리가 끝나는 순간…

 

 

Borobudur Temple,Java, Indonesia.

500년 도 닦은 부처로 탈바꿈하게 되죠.

 

 

9
생리 기간에 두루마리 휴지 한 통은 껌입니다.
화장실 한 번 갈 때마다 휴지가 반 토막씩 없어지죠.

 

 

10
생리대를 사는 돈이 너무 아깝고,
생리를 하는 것조차 억울합니다.
이 돈이면 내가 먹고 싶은 것 먹고,
살 수 있는 것을 몇 개나 살 수 있는데 ㅠㅠ!!

 

 

11

생리 시작 전 폭식은 기본!
왜 이렇게 식욕이 땡기는 건지!
이건 짱구도 못 말립니다!

 

 


12

저런.. 생리 기간에 몸무게가 조금 증가했군요.
생리 끝나면 몸무게가 빠지지 않을까 내심 기대하게 됩니다.
(하지만, 생리와 상관없이 찐 살이면.. 동공 지진)

 

 

잘 보셨나요?
한 달에 한 번씩 저런 상황을 매번 겪어야만 하다니..휴

여성분들 모두 힘내세요!!

 

 

<라잌스>

0 888

말이 필요 없이 표정만으로도 충분히 무슨 말을 하는지 알 수 있습니다. 아무리 숨기려 해도 표정에 고스란히 드러나는 경우가 많은데요. 어떤 말보다 자신의 감정을 표현하는데 충분하고, 상대방 역시 그 감정을 그대로 느끼게 되죠.

여기 미국의 소셜 뉴스 웹사이트 레딧닷컴(ReactionGIFs)에서 공유되고 있는 GIF 리액션 시리즈를 모아봤습니다. 그들의 표정에서 충분히 그 상황을 이해하고 고개를 끄덕일 수밖에 없을 듯하네요. 공감하시나요?

 

1. 어떤 길이 빠른지 내기한 후 나보다 상대가 10분 더 늦게 도착했을 때

New Post 3via reddit/u/paulrulez742

 

2. 수업 시간이나 회의 또는 중요한 행사에서 친구를 발견했을 때

New Post 7via reddit/u/sadkowju

 

3. 내 알람 소리를 다른 사람이 휴대폰 벨소리로 사용할 때

New Post 9via reddit/u/BromaEmpire

 

4. 내 친구가 와이프(여자친구)한테 특별히 외출 허락을 받아야 할 때

New Post 12via reddit/u/Nateosis

 

5. 설거지하는데 다른 사람이 설거지할 그릇을 더 내놓을 때

New Post 16via reddit/u/Junt0n

 

6. 새로운 상사가 출근 첫 날이 어땠냐고 물을 때

New Post 18via reddit/u/Butcher_Of_Hope

 

7. 무인 카메라에 찍힌 내 자신을 볼 때

New Post 23via reddit/u/amtbar

 

8. 동생이 부모님한테 투덜대기 시작할 때(속마음)

New Post 27via reddit/u/Prattfall

 

9. 컴퓨터에 새 소프트웨어를 설치하고 찾지 못할 때

New Post 30via reddit/u/PmButtPics4ADrawing

 

10. 이상한 농담을 하고 (뻘쭘하게) 반응을 기다릴 때

New Post 32via reddit/u/Zanchbot

 

11. 눈을 치운 후 폭설이 내린다는 일기예보를 봤을 때

New Post 34via reddit/u/TyroneBiggums93

 

12. 짝사랑하는 사람이 생일파티에 초대했을 때

New Post 35via reddit/u/OpiumTraitor

 

13. 어두운 곳에서 휴대폰을 확인하는데 스크린이 밝게 빛을 낼 때

New Post 40via reddit/u/dkz

 

14. 스마트폰 와이파이가 하루 종일 꺼져서 데이터를 사용했다는 것을 알게 되었을 때

New Post 45via reddit/u/XiKiilzziX

 

15. 웹사이트 가입하려는데 이미 등록된 회원이라고 뜰 때

New Post 50 via reddit/u/rcon1021

 

16. 누군가에게 어떤 사항을 불평하는데 그들도 나에게 자신들의 모든 문제를 말할 때

http://i.imgur.com/LtIVjnB.gifvia reddit/u/just paper

 

17. 학교 졸업한 후 다시 수학을 접하게 되었을 때

New Post 25via reddit/u/tigris1427

 

18. 외출 후 돌아온 룸메이트가 나보고 하루종일 혼자서 TV 보거나 게임을 했냐고 물었을 때

New Post 19via reddit/u/myfajahas400children

<라잌스>

RANDOM POSTS

0 207
"친구는 나의 기쁨을 두 배로 만들어 주고, 슬픔을 전반으로 줄여준다." 라는 키케로의 명언처럼 친구란 우리 삶에 굉장히 큰 영향을 미치는 존재입니다. 그렇다면, 진정한 친구란 무엇일까요? '친구' 라는 단어에 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