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수 주연 꿰차다

광수 주연 꿰차다

480
Share

kwangsoo

 

런닝맨에서 폭발적인 예능감을 보여주며 자칭 ‘아시아의 프린스’로 거듭난 배우 이광수가 영화 ‘돌연변이’의 주연 자리를 궤찼다.

한국 최초 칸 국제영화제 단편 부문 황금종려상 수상작인 <세이프>의 각본가 권오광 감독의 작품이자, 시나리오만으로도?일찌감치 충무로의 이목을 끌고 있는 2015년 영화계의 다크호스 <돌연변이>가 그 주인공.

최근 영화 <좋은 친구들>과 SBS 드라마 ‘괜찮아 사랑이야’ 등에서 진정성 담은 깊고 흡입력 있는 연기로 ‘신 스틸러’로 등극한?이광수가 ‘돌연변이’에 주인공으로 합류하며, ?배우로서 진지한 연기를 보여줄 예정이다.

전작에서의 실감 나는 열연으로 기대 이상 호평을 이끌어낸 만큼, 충무로의 기대주 권오광 감독과 협업하는 ‘돌연변이’를 통해?‘심(心)스틸러’로 자리매김할 예정이다.

<라잌스 뉴스팀>

 

Comments

comments

NO COMMENTS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