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usic and Movies

옛날 사진을 들춰보면
잊고 있던 기억들이 하나 둘 떠오릅니다.
친구와 싸워서 뾰루퉁했다거나
달달한 연애를 하고 있어서 정말이지 행복했다거나.
이처럼 사진은 실로 많은 이야기를 담고 있는데요.

지금부터 소개해드릴 사진들도 마찬가지입니다.
어디에서도 쉽게 볼 수 없었던 이 사진들은
역사 속 인물들과 사건들에 관한 이야기를 우리에게 들려줍니다.

우리가 미처 알지 못했던!
어쩌면 오랫동안 알 수 없었을!
역사 속 이야기들을 사진으로 만나보시기 바랍니다.

 

1. 찰리 채플린과 알버트 아인슈타인

1931년, 채플린이 자신의 첫 유성영화인 ‘도시의 불빛(City Lights)’ 초연에
아인슈타인을 초대하면서 이뤄진 만남입니다.

 

2. 스티븐 호킹과 그의 신부 제인 와일드

아름다운 두 사람의 러브스토리가 궁금하신 분들은 영화 ‘사랑에 대한 모든 것’을 보세요!

 

3. 영화 ‘ET’ 세트장에 함께 있는 스티븐 스필버그와 드류 배리모어

흥행의 귀재, 스티븐 스필버그 감독과 탑스타로 성장한 드류 배리모어의 모습입니다.

 

4. 영화 ‘오리지널 스타워즈’ 배우들

영화 촬영이 시작되기 전, 캐스팅된 배우들이 함께 찍은 사진입니다. 스타워즈 시리즈의 전설들이죠.

 

5. MGM 로고 제작 시 직접 사자의 울음소리를 녹음하는 모습

또 한 가지! 시기 별로 로고에 출연한 사자 모델도 바뀌었답니다~ +_+

 

6. 고등학교 농구팀에 소속된 버락 오바마 대통령

이 소년이 후에 미국 대통령이 될 줄 누가 알았겠어요?

 

7. 1977년, 과속 운전으로 머그샷을 찍은 빌 게이츠

23살의 빌 게이츠, 당시 그가 몰던 차는 포르쉐911. 그나저나 표정이 참.. 밝죠?

 

8. 1981년, 창문 밖으로 뛰어내리려는 청년에게 말을 건 무하마드 알리

 

9. 1969년, 지미 핸드릭스와 믹 재거

최고의 기타리스트 중 1명인 지미 핸드릭스와 롤링스톤즈의 믹 재거! 지미 핸드릭스는 믹 재거를 별로 좋아하지 않았던 걸로 알고 있는데요.. 그래서인지 두 사람이 함께 있는 모습은 다소 생소하네요.

 

10. 마돈나, 스팅, 투팍

팝, 락, 힙합. 전혀 다른 장르의 음악을 하는 세 사람이 모였습니다. 과연 어떤 얘기를 나눴을까요?

 

11. 1958년, 축가 중인 폴 매카트니, 존 레논, 조지 해리슨

세 사람이 불러주는 축가라니! 상상만 해도 좋네요.

 

12. 1963년 롤링스톤즈

1963년은 롤링스톤즈가 데뷔 싱글 앨범을 발매했던 해네요.

 

13. 1980년 미식축구 클럽의 치어리더로 변신한 로빈 윌리엄스

영화 ‘미세스 다웃파이어’가 생각나네요. 물론, 그보다 더 충격적이긴 하지만..

 

14. 1993년, 일라이저 우드와 맥컬리 컬킨

영화 ‘나 홀로 집에’로 알려진 맥컬리 컬킨과 영화 ‘반지의 제왕’에서 호빗 역할을 맡은 일라이저 우드.
비슷한 시기에 아역 배우로 데뷔했으며, 스릴러 영화 ‘좋은 아들’에 함께 출연하면서
친구가 됐다고 하는군요.

 

15. 세계 2차대전 복무 중인 엘리자베스 여왕

엘리자베스 여왕은 2차 세계대전 당시 영국 군인 신분이었답니다.

 

16. 춤추는 이소룡

안경을 끼고 있으니까 이미지가 확 달라지네요. 역시, 안경의 힘이란…

 

17. 1991년, 컴퓨터의 미래에 관해 이야기하는 스티브 잡스와 빌 게이츠

사뭇 진지하죠? IT업계의 두 영웅이 진지하게 토론을 나누는 모습입니다.

 

18. 월트 디즈니의 미키마우스 초기 스케치

이 모습도 귀여운데요? 월트 디즈니는 동심을 간직한 사람인가 봅니다.

 

19. 세계 최초 컴퓨터 중 하나인 미국의 에니악

저 많은 부품들이 지금은 작은 본체 속에 다 들어간다는 거! 정말 대단하죠?

 

20. 1937년, 골든 게이트 브리지 건설 장면

샌프란시스코의 랜드마크인 일명 금문교의 건설 당시 모습입니다.

 

21. 바나나를 처음 본 노르웨이 사람들

1905년 촬영된 사진입니다. 이때부터 바나나가 불티나게 팔렸겠죠?

 

22. 체 게바라와 피델 카스트로

쿠바 혁명의 아이콘, 체 게바라와 피델 카스트로의 모습입니다.

 

23. 1939년, 러시모어산 건설현장

미국 역사 상 가장 위대했던 대통령 4명의 두상이 조각돼 있는 곳입니다.

 

24. 1880년, 에펠탑 건설 현장

 

25. 존 F. 케네디를 만난 젊은 빌 클린턴

두 정상의 만남이네요.

 

26. 1967년, 보스톤 마라톤 대회 풍경

당시 보스톤 마라톤 대회에서는 여성이 달릴 수 없었습니다.
주최측은 어떻게든 그녀를 막으려고 했지만
강단 있는 캐서린 스위처가 처음으로 대회를 완주한 여성이 되었습니다.

 

27. 트랜스미터 옆에 앉아있는 미국의 전기공학자, 니콜라 테슬라

니콜라 테슬라는 에디슨 회사에서 일했던 전기공학자입니다.
어느 날, 더 뛰어난 시스템을 발견하고 에디슨에게 알렸지만
에디슨의 강한 고집으로 인해 회사를 박차고 나오게 되죠.
사진 속의 거대한 기구는 소리를 전기 에너지로 바꿔주는 트랜스미터입니다.

 

28. 세계 2차대전 당시 새 신발을 받은 오스트리아 소년

전쟁의 아픔을 새 신발이 생겼다는 환희로 씻어봅니다. 어찌나 행복해 보이는지..

 

29. 1936년, 군중 속에서 나치 경례를 거부한 한 남자의 모습

 

<라잌스>

0 1830

5월에는 세상 어느 누구도 부럽지 않을 행복한 결혼을 꿈꾸는 커플들이 많습니다. 본격적인 결혼 시즌을 맞아 영화 속 한 장면을 패러디한 다양한 테마의 웨딩포토를 모았습니다.

 

1. 스타워즈(Star Wars)

 

2. 맨 오브 스틸(Man of Steel)

 

3. 카사블랑카(Casblanca)

 

4. 타이타닉(Titanic)

 

5. 캐리비안의 해적(Pirates of the Caribbean)

 

6. 그리스(Grease)

 

7. 사랑은 비를 타고(Singin’ in the Rain)

 

8. 메리 포핀스(Mary Poppins)

 

9.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Alice in the Wonderland)

 

10. 헝거 게임(The Hunger Games)

 

11. 인디아나 존스(Indiana Jones)

 

12. 프린세스 브라이드(The Princess Bride)

 

13. 인어공주(The Little Mermaid)

 

14. 사운드 오브 뮤직(The Sound of Music)

 

15. 라푼젤(Tangled)

 

16. 쥐라기 공원(Jurassic Park)

 

17. 오즈의 마법사(The Wizard of Oz)

 

18. 백 투 더 퓨처(Back to the Future)

 

19. 업(UP)

 

20. 극장에서 열리는 결혼식

좋아하는 영화가 없다면, 직접 영화 속 주인공이 되는 건 어떨까요? 극장 무대에서 결혼식을 진행하여 결혼식 하객들이 관객이 되는 색다른 방식의 결혼식이네요.

<라잌스>

0 942

수천개의 쥐덫이 일제히 튀어오르는 장면하면, 영화 ‘마우스 헌트(Mouse Hunt)’가 생각나는데요. 두 형제가 영악한?생쥐를 잡기 위해 놓은 덫에 오히려 자신들이 골탕먹는 장면이 압권입니다.

mouse_hunt_01
영화 마우스 헌트의 한 장면으로, 수백개의 쥐덫이 튀어오르기 직전이다.

 

그런데 최근 수천개의 쥐덫을 활용한 영상이 있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바로 쥐덫 위에 올려놓은 탁구공이 힘차게 튀어오르는 장면을 담은 한 콜라 회사의 영상입니다.?이 영상은 2014년?12월?29일 유튜브에 올라와 지금까지 319만5천뷰를 기록하며 SNS에 회자되고 있습니다.

‘연쇄 반응(Chain reaction)’이라는 제목의 이 영상은 2015년 새해를 맞이해 제작되었으며, 실제로 영상 속에서 쥐덫에 놓인 탁구공이 일제히 튕기는 장면이 마치 새해 불꽃놀이를 본 듯 장관을 연출하고 있습니다.

영상 속에서는 하나의 쥐덫 위에 탁구공 하나를 올려놓는 방식으로 총 1,840개의 탁구공을 가지런히 배열했는데요. 이 공간에 탁구공 하나가 떨어지고 곧바로 연쇄반응이 일어났고, 공간 안의 모든 탁구공이 힘차게 튀어오릅니다.

특히 콜라 회사 로고가 새겨진 깔대기 한 가운데 구멍으로 떨어진 하얀색 공 하나로 연쇄반응이 일어나는 장면이 인상적인데요. 빨간색과 파란색 그리고 하얀색의 세 가지 색의 공들이 튀는 모습이 마치 콜라 음료의 기포를 연상시키기도 하네요.

[출처=Pepsi Max, Chain Reaction | Pepsi Max | #LiveForNow]

이번 영상을 위해 2014개의 쥐덫과 2015개의 탁구공으로 작업할 예정이었으나 실제로는 1,650개의 쥐덫과 1,840개의 탁구공이 사용되었다고 하네요. 작업 시간도 5시간 가량 걸렸다고 합니다.

 

<라잌스>

로맨틱 크리스마스를 위한 캐럴!

롱디 연애를 해본 사람이라면 누구든 공감할 것이다.
크리스마스를 함께 보낼 수 없을 때, 롱디 연인은 슬프다.

롱디 연인 남녀를 노래한 캐롤 ‘Text Me Merry Christmas’는 애니메이션?’겨울왕국’의?안나 목소리를 맡았던 ?싱어송라이터 크리스틴 벨(Kristen Bell)과 아카펠라 그룹 스트레이트 노 체이서(Straight No Chaser)가 함께 불렀다.

사랑스런 연인의 목소리를 듣는듯한 크리스틴 벨과 실력파 그룹 스트레이트 노 체이서가 전하는 롱디연인들을 위한 크리스마스 캐럴이다.

<라잌스>

0 409

영화 음악계의 모자르트

신이?내린?아름다운?음악?제조가

이?세상?모든?아름다운?음악의?시작과?끝

미국 영화 음악을 가장 많이 작곡한 외국인 작곡가

최고의 영화음악 작곡가이지만 아카데미 음악상을 단 한번도 거머쥐지 못한 작곡가

결국 2007년 아카데미 영화음악 공로상을 받긴 하였으나

참 아이러니하죠

이태리 천재음악가의 주옥같은 아름다운 음악 몇곳을 선곡해 밨습니다.

너무 명곡이 많아 다 올리지는 못하였구요

“어떻게 해서 당신은 언어가 소통되지 않는 작품의 작곡을 준비하느냐?”

”영화의 느낌을 소화하면 된다.”

이런 그의 느낌과 천재의 음악을 올해 가을 감상해 보세요

약력♥

1928.11.10

이탈리아?로마?출생으로, 레오 니콜스, 댄 사비오라고도 부른다.?산타체칠리아음악원에서?트럼펫과 작곡·편곡 및 합창지휘를 전공했다. 1959년 독일 아름슈타트 현대음악제에서?존 케이지(John Cage)에게 사사하고 이듬해에는?베네치아?라페니체극장에서?관현악을 위한 협주곡을 초연하면서 순수음악을 꿈꾸었지만 생활고에 시달려?라디오·텔레비전?등의 편곡을 맡았고,?영화음악에도 손을 대기 시작했다.

1961년 영화 《일 페데달로》의 음악을 담당하면서?영화음악가로 출발했으나, 클래식을 전공한 자존심 때문에 처음에는 여러 가명을 썼다고 한다.?그러나 1964년 세르조 레오네(Sergio Leone) 감독의 이탈리아판 서부영화 《황야의 무법자 A Fistful of Dollars》의 음악으로?세계적인 명성을 얻고부터 본격적인?영화음악가로 활동하였고, 지금까지 400편 가까운?영화음악을 작곡했다.

전기기타·오보에·팬플루트 등을 즐겨 쓰며 어렵지 않고 단순한 멜로디를 사용하면서도 탄탄한 베이스와 바로크적인 감수성으로 유려한 선율을 떠받쳐 내는 마력을 지녔다.

주요작품에 테렌스 맬릭(Terrence Malick) 감독의 《천국의 나날》(1978), 레오네 감독의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아메리카 once upon a time in america》(1984), 롤랑 조페(Roland Joffe) 감독의 《미션 The Mission》(1984)《시티 오브 조이 City of Joy》(1992), 볼프강 피터젠(Wolfgang Petersen) 감독의 《사선에서 In the Line of Fire》(1993), 배리 레빈슨(Barry Levinson) 감독의 《폭로 Disclosure》 등이 있다.

– 엔니오 모리코네 Ennio Morricone – 네이버 지식백과(두산백과)

♥?엔니오 모리꼬네 ost?

러브?어페어 (Love Affair, 1994)

너무나 유명한 영화이기에 특별히 설명한해도 다 아시죠?ㅎ

당년히 음악도 너무 유명하죠~~~ 일부러 고전영화 러브어페어의 리메이크작으로

만들면서 작정하고 사운드 트랙에 더 신경을 쓴 듯 하네요^^

말이 필요없습니다~ 감상해보세요~~

sdasdsadwee

추가로 러브어페어 사운드 트랙중 너무 아름다운노래 하나 듣고가요~~

너무 이쁜 아이들의 비틀즈의 노래 ㅎㅎ

?

가장?대중적인 유명세를 탄 영화이자 음악 작품 바로?시네마?천국 (Cinema Paradiso)

eee22321
시네마천국 (Cinema Paradiso,1988)

지구상에 몇 안되는?완벽한?앨범!!

전트랙이 다 아름다워요~~

심지어 영화도 너무 멋지죠~~

꼭 한번 보세요!!

2번?트랙 Maturity입니다.

 

옛날?옛적?서부에서 (Once Upon?A Time In The West)


옛날?옛적?서부에서 (Once Upon A Time In The West,1968)

 

우리에게는 생소한 서부 영화지만, 미국에서의 서부영화의 입지는

한때 어마어마했죠^^

음악은 들어보면~

아~~ 이노래 하실거에요~~

 

?Main Theme of Once Upon A Time In The West??

총싸움 영화와는?어울리지?않는?아름다운?음악!!!ㅎ

?

Once upon a time 어쩌구 시리즈 2탄

Once Upon A Time In America의?오리지널?사운드?트랙입니다.

 

영화보다 사운드?트랙이?유명한?작품!!!

?

원스?어폰?어?타임?인?아메리카 (Once Upon A Time In America,1984)

1번?트랙 Once Upon A Time In America

 

6번?트랙 Friends

슬프듯 아름다운 곡의 향연!!!!!!!

참 우리나라 정서에 잘 어울리는 듯합니다

3번?트랙?데보라의?테마

4번?트랙 Chilhood Memories

8번?트랙 Cockeye’s Song

아마폴라1,2

다 명곡이죠~~

꼭한번 찾아서 들어보세요~~ㅎ

?

?

?

다음으로?소개드릴?영화는?미션입니다.


미션 (The Mission,1986)

말이 필요없는 명화!!!

말이 필요없는 사운드트랙!!!!!

특히 넬라 판타지는 1박 2일에서 합주때문에 어마어마한 유명세를 탓죠^^

음악의 여신 사라 브라이트만의 라이브 버젼으로 똑 들어보세요!!

 

Mission O.S.T 중 5번?트랙 Brothers

 

타고난거죠? ㅎ

어떻게?이런?음악을?만들?수 있는지

믿어지지가 않네요

?

?이제?La Califfa O.S.T에서?초창기?엔니오?모리꼬네?음악의 진수를

느껴?보세요~~

이?영화도 영화보다는?오리지널?사운드?트랙이?더?유명합니다 ?


칼리파?부인 (La Califfa, 1971, 이탈리아?프랑스?합작?영화)

?
국내에서는?그?흔한 tv에서?조차, 단?한?번도?방영한?적?없는?영화로,

1960년대말?이탈리아의?사회적?이슈였던?노동문제를?비극적?사랑이야기를 통해

그린?영화라고?하네요.

노동?조합의?대표 였던?남편이?데모?중?죽은?후, 미망인이?된?칼리파?부인이

공장주와?사랑에?빠지지만, 공장주와?노동?조합간의?암투, 세력?다툼으로

공장주마저?죽게?된다는?그런?비극적인?사랑이야기?랍니다.

우리 정서랑 공감대가? 사실 좀 없죠^^

라?칼리파 O.S.T 중 “길?위에서” 입니다. 역시 음악의 여신 사라브라이트만의 버젼으로 들어보아요

 

다음은 피아니스트의?전설 (The legend of 1900) 소개해드릴께요.


피아니스트의?전설 (The Legend of 1900, 1998년도)

27번?트랙 Silent Goodbye

2번?트랙 The Legend Of The Pianist On The Ocean

엔니오?모리꼬네의 극적인 노래!!!

베토벤과 모짜르트가 살아있었다면 찬사를 했을지도…ㅎㅎ

3분이후부터 6분?사이 잘 들어보세요^^

엔리꼬 모리오네가 왜 최고의 작곡가인지를 알게 해주는 음악!!

?

마지막 영화?로리타 (Lolita)

로리타 (Lolita, 1997)

왠만한 분은 다 보셧을 영화!!! 로리타!!

노래가 영화의 전체의 느낌을 한번에 다 표현해 주네요~~

감수성 갑!!!ㅎ

영화?음악이란?분야에서?이런?감수성을?담아낸?작곡가는?일찌기?단?한?명도?없었죠.

위대하고, 특별한다라는 말밖에 안나오네요

 

마지막으로 엔니오?모리꼬네가?작곡한 멋진 서부 영화 주제곡

들으면서 좋은음악 영화 많이 감상해 보세요~~

 

석양의?건맨 (For A Few Dollars More, 1965)

 

황야의?무법자 (A Fistful of Dollars, 1964)

좋은하루 되세요!!

수 많은 영화가 만들어지고 개봉되지만 흥행을 하기란 쉽지 않습니다.

잘 만들어진 시나리오와 멋진 촬영을 끝내도 사람들에게 어필하지 못 한다면 흥행에 실패합니다.

영화를 처음 공개하면서 강렬한 포스터를 제작해 사람들에게 그 영화가 의미하는 키워드를 짧고 쉽게 전달하는 것이 중요하기 때문에 포스터 제작에 많은 노력을 합니다.

아래 리스트 되어 있는 25가지?금세기 최고의 멋진 영화 포스터 만나보시기 바랍니다.

어떤 영화가 가장 기억에 남아 있을까요?


25. The Shining?(1980)

shining_ver1_xlg

24. GHOSTERBUSTERS?(1984)

GHOSTBUSTERS

23.?Trainspotting?(1996)

trainspotting_ver3

22. Indiana Jones and the Raiders of the Lost Ark?(1981)

raiders_of_the_lost_ark_ver2_xlg

source:?www.anthonyhiggins.narod.ru

21. Rocky?(1976)

rocky

source:?johannes-filmreviews.com

20. Attack of the 50 Foot Woman?(1958)

attack_of_the_fifty_foot_woman_xlg

source:?www.moviegoods.com

19. American Beauty?(1999)

american_beauty_xlg

source:?www.impawards.com

18. Airplane!?(1980)

airplane_xlg

source:?scorsexy.tumblr.com

17. King Kong?(1933)

king_kong_xlg

source:?www.impawards.com

16. Forbidden Planet?(1956)

forbidden_planet_ver1

source:?www.impawards.com

15. Breakfast at Tiffany’s?(1961)

breakfast_at_tiffanys

source:?www.impawards.com

16. Star Wars (1977)

star_wars_ver2_xlg

source:?www.icollector.com

15. E.T.: The Extra-Terrestrial?(1982)

e_t_the_extra_terrestrial_ver2_xlg

source:?www.impawards.com

14. Jaws (1975)

jaws

source:?flickfacts.com

13. The Godfather?(1972)

godfather

source:?chuckyg.com

12. Lolita?(1962)

lolita

source:?movieposters.2038.net

11. Alien?(1979)

alien

source:?impawards.com

10. Showgirls?(1995)

showgirls

source:?www.allposters.com

9. The Terminator?(1984)

terminator

source:?wrongsideoftheart.com

8. Taxi Driver?(1976)

taxi

source:?movieposters.2038.net

7. Batman?(1989)

batman_ver2_xlg

source:?abduzeedo.com

6. Rosemary’s Baby?(1968)

rosemarys_baby

source:?impawards.com

5. Home Alone?(1990)

homealone

source:?www.ebay.com

4. Forrest Gump?(1994)

forrest_gump_xlg

source:?www.impawards.com

3. Titanic?(1997)

titanic_ver2_xlg

source:?www.impawards.com

2.?Pulp Fiction?(1994)

pulp_fiction_ver2

source:?collider.com

1.?The Silence of the Lambs?(1991)

silence_of_the_lambs_ver2_xlg (1)

단순함의 완벽함이란 더 이상 보탤 게 남아있지 않을 때가 아니라 더 이상 뺄게 없을 때 완성된다.

-생텍쥐페리

수 많은 영화 포스터 중 기억에 남는 영화 포스터가 한 두개쯤 있을 것이다.

복잡한 현대인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기는 작업은 어렵다. 특히 복잡한 디자인을 단순화 한다는건 쉽지 않은 일이다.

단순화 한다는건 여러가지 생각을 다듬고 뺄건 빼지만 전달하고자 했던 정보의 의미를 명확하게 전달하는 작업이다.

아래 리스트 되어 있는 40가지 영화 포스터를 Minimal remakes한 이미지를 보면서 얼마나 완벽하게 단순화 작업을 했는지 느껴보기 바란다.

단순하고 심플한 이미지로 만들어진 포스터지만 대부분 어떤 영화의 포스터인지 잘 이해할 수 있다.


 

Avatar

Avatar

The Lion King

The Lion King

Beauty & The Beast

Beauty & The Beast

Donnie Darko

Donnie Darko

The Big Lebowski

The Big Lebowski

Green Lantern

Green Lantern

King Kong

King Kong

Man of Steel

Man of Steel

Curb Your Enthusiasm

Curb Your Enthusiasm

Bottle Rocket

Bottle Rocket

He Hated Tears

He Hated Tears

Die Hard

Die Hard

Edward Scissorhands

Edward Scissorhands

Inception

Inception

Moulin Rouge

Moulin Rouge

Mr. Brooks

Mr. Brooks

Superman

Superman

Star Wars

Star Wars

Avatar Water Book

Avatar Water Book

Up

Up

Paranormal Activity

Paranormal Activity

Krrish

Krrish

The Dark Knight

The Dark Knight

Taxi Driver

Taxi Driver

Shaun of The Dead

Shaun of The Dead

Titanic

Titanic

The Pick of Destiny

The Pick of Destiny

The Runaways

The Runaways

The Incredible Hulk

The Incredible Hulk

The Hitchhiker’s Guide to the Galaxy

The Hitchhiker's Guide to the Galaxy

Rumble Fish

Rumble Fish

Reservoir Dogs

Reservoir Dogs

Rambo

Rambo

Home Alone

Home Alone

Game of Thrones

Game of Thrones

Princess and the Frog

Princess and the Frog

Eaten Alive

Eaten Alive

The Avengers

The Avengers

The War of the Worlds

The War of the Worlds

Tron Legacy

Tron Legacy

You might also like…

Photo by quinn.anya

Photo by SPDP

Photo by SPDP

RANDOM POSTS

0 103
"커피, 건강에 좋을까?" 질문을 받는 사람이 누구냐에 따라 그 답은 달라질 것입니다. 커피와 건강의 상관관계는 학계에서도 이미 뜨거운 논란의 대상이었는데요. 그들이 말하는 커피의 진실은 과연 무엇일까요?   1. 커피는...